Untitled-6                 
        
 
 

중앙종친회         유  래         유적지         인  물         커뮤니티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비밀번호 분실

 

커뮤니티
공지사항
문화사랑방
포토앨범
자유게시판

 

문화사랑방




                
        
위험한 도전
나종삼  2010-09-22 23:37:31, 조회 : 3,139, 추천 : 993


                        
                
                

                  


흔히 물구나무서기나  자전거 타고 멈추기 또는 외줄타기 등은 가끔

TV에서 보고 있지만 오늘은 짜릿한 스릴을 맛보기 위해  하나 뿐인 자신

의 목숨을  묘기의 사나이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팬티 한장 달랑 걸친 전라의 몸으로 자전거를 타고

절벽의 외줄을 건너가고 천길 낭떠러

지 끝의 커다란 굴렁쇠 위에 서 있는 이 사람....


보는 사람의 심장이 멈출 것 같은 이 대단한 묘기는

절대 컴퓨터로 만든 그래픽이 아닙니다.

100%실제이며 한치의 조작도 없는 그대로의 현장

사진입니다. 게다가 이 주인공은 전문 스턴트맨이 아니고

예술가가 직업인 사람입니다.


그의 이름은 에스킬 로닝스바켄(Eskil Ronningsbakken·29)

 

노르웨이 출신으로 자신을 익스트림 아티스트라고 소개하고 있습니다.

이 괴짜 예술가는 5살 때부터 나무에 오르기 시작하며 비상한 재능을

 

보이면서 그 뒤 세계를 돌아다니며 서커스 공연을 하면서

꿈을 키워 왔다고 합니다.

 

그 뒤 그는 서커스에 반드시 필요한 균형 감각을 유지할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했고  자신의 끼를 마음껏 표출하는 방법으로 이런

아찔한 사진들을 찍기 시작하였습니다.

 

올해로 14년간 이같은 위험한 예술 작업을 계속해 온 로닝스바켄은

 

때때로 시사성 있는 표현으로 시대의 오류를 꼬집기도 했는데
 

아래 사진 중 절벽 끝에서 물구나무를 선 사람한테 미군이 총을 겨누고

 

있는 장면이 바로 미국의 자원 낭비를 고발하는 사진이라고 합니다

 

.- 보는 사람들의 오금이 옷싹합니다. -

21.jpg



20.jpg



2.jpg



1.jpg



12.jpg



3.jpg



4.jpg



5.jpg



6.jpg



7.jpg



8.jpg



9.jpg



10.jpg



11.jpg



19.jpg



13.jpg



14.jpg



15.jpg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Notice   글쓰기 안내    관리자 2010/08/31 925 3062
Notice  문화사랑방 사용안내    관리자 2009/03/09 1357 3613
66  아름다운 영상(슬라이드)    나종삼 2011/01/21 1162 5598
65  노래감상-잊게 해 주오 외    나종삼 2011/01/05 1267 5493
64  아름다운 코스모스    나종삼 2010/10/27 1154 6204
63  부산의 절경(8대) 감상    나종삼 2010/10/17 1151 7273
62    [re] 부산의 절경(8대) 감상    나상용 2010/11/05 1147 4804
61  가슴저린 사랑-볼트성    나종삼 2010/10/03 954 3164
60  인도에서 소는 위대한 신    나종삼 2010/10/03 897 3067
59  민족의 영산-백두산의 4계절    나종삼 2010/10/03 926 3009
 위험한 도전    나종삼 2010/09/22 993 3139
57  옛날 생각이 나네요    나종삼 2010/09/01 916 3030
56  함께 가는 길    나종삼 2010/08/23 939 3001
55  소녀들의 자전거 묘기    나종삼 2010/08/08 940 3107
54  홍도의 괴암괴석    나종삼 2010/07/29 995 3286
53  사랑/김하정    나종삼 2010/07/28 954 3126
52  파타고니아/남미    나종삼 2010/06/26 937 3102
51  마음에 행복을 느끼는 날    나종삼 2010/06/18 660 12268
50  21세기 꿈의 세상에 어허~ 품바가 들어간다.    나일환 2010/06/07 1053 3207
49  부부간의 지혜로운 화해/홍도의 절경    나종삼 2010/04/20 1054 3429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
 

 

Copyright(C) 나주나씨중앙종친회 All Right Reserved.